로그인

   |   

회원가입

   |   

사이트맵
담임목사
그래도 포기하지 않겠습니다!

- 그래도 포기하지 않겠습니다! -

코로나 팬데믹의 끝이 보이지 않습니다. 예전의 삶으로 되돌아간다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이미 알고 있으면서도 조금 있으면 예전의 삶을 회복할 수 있겠지.’ 하고 품었던 일말의 기대조차도 허망한 꿈이었다는 사실을 입증이라도 하듯이 산산이 부서지고 있습니다. 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2주 더 연장됩니다.

하지만 이러한 상황에서도 하나님의 자녀임을 드러내는 일을 신자는 포기하지 말아야 합니다. 이 땅에 교회 공동체를 세워가는 일을 손 놓고 바라보기만 해서는 결단코 안 됩니다.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이런 상황을 우리에게 허락하신 데에는 우리들 가운데 이루고자 하시는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음을 알기 때문입니다. 교회 문을 닫아버려 줄 사람을 찾으시던 말라기 시대에도 하나님의 뜻은 하나님 백성들의 회복이었습니다. 변함없이 그들을 사랑하시는 하나님을 깨닫게 하심으로 하나님과 맺은 관계성을 회복하는 것이었습니다. 이러한 하나님의 뜻은 오늘 코로나 팬데믹을 겪고 있는 이 시대에도 변함없으신 줄 믿습니다. 그러기에 포기할 수 없습니다. 신자로서 제대로 살아가는 삶을 포기할 수 없고, 교회를 제대로 세워가는 일을 포기할 수 없습니다.

이번 청소년부 여름 수련회가 그 몸부림 중의 하나였습니다. 비록 코로나 바이러스가 우리의 삶을 옭아매고 있다 하더라도 우리의 신앙을, 우리의 믿음을, 우리의 헌신을 묶어놓을 수 없었습니다. 이번 수련회를 통하여 청소년부 학생들이 하나님을 경외하는 신앙을 온전히 계승하는 신자로, 하나님의 자녀로 우뚝 서기를 기대합니다.

또한 다음 주부터 시작되는 <하반기 특별새벽기도회> 역시 하나님을 섬기는 신앙의 본질을 더욱 더 든든히 붙잡고자 하는 우리의 또 다른 몸부림입니다. 이번 <하반기 특별새벽기도회>를 목양교회의 모든 가정마다 온 가족이 한 마음이 되어 서로를 위하여 기도하며 믿음의 가정을 세워가는 디딤돌로 삼기를 기대합니다. 더 어려운 상황 속에서 살아가야 하더라도 능히 이겨낼 수 있는 믿음의 사람으로 서는 계기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.

95일에 개강하는 <삶공부>에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우리의 구원자 되시는 하나님을 아는 일을 포기하지 맙시다. ZOOM을 통해서 실시하는 것이라 현장감은 다소 약할지 모르지만, 홀로 조용한 장소에서 하나님을 아는 시간을 갖게 되는 것이라 더욱 더 집중하게 되는 유익을 얻게 될 것입니다. 또한 ZOOM으로 연결된 하늘가족들과 소통하는 코이노니아의 축복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.

또한 목장 모임에 참석하는 것 역시, 교회 공동체를 세워가는 일을 포기하지 않는 신앙의 표현입니다. 코로나 상황 속에서도 모이기에 힘쓰라고 하신 말씀에 순종하며, 목장과 교회 공동체를 더욱 더 든든히 세워가는 일에 헌신해보십시다. 그러다 보면 어느덧 우리 모두는 신앙의 본질을 붙들고 살아가는 신자로, 목장으로, 교회로 우뚝 서 있게 될 것입니다.

사랑하고 축복합니다.

-조상현 목사-